금리와 채권의 관계, 금리가 오르면 채권 가격이 떨어지는 이유!

기준금리가 인상되면 보통 채권 가격이 떨어진다는 것을 알고계셨습니까?

   

기준금리가 인상이 되면 대체적으로 채권 가격이 떨어지는 특징을 나타냅니다.


기준 금리는 투자의 지표 중 하나로써, 이러한 금리를 넘어서는 수익을 얻기 위해서 위험을 감수하며 투자를 하게 됩니다.


은행에다가 돈을 넣으면, 1년에 몇 프로.. 이렇게 확정되고 안정된 이자를 준다고 가정을 해보죠.


채권도 역시나 채권의 종류 중 이표채의 경우에는 이자를 받기도 합니다.


할인채의 경우에는 할인된 가격에 사서 액면금액으로 파는 채권이라고,

채권은 무엇인가라는 글에서 이야기를 했었습니다.


금리 인상으로 인해 채권의 가격이 떨어지는 가장 큰 이유는 기준금리가 오르게 되면, 채권의 금리가 오르게 되고, 채권의 금리가 오르게 된다는 것은 채권의 할인율이 올라가게 되기 때문입니다.


채권에서 금리라는 것은 할인율을 의미합니다.


할인율이 커진다는 것의 의미를 기억하시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다른 이유로는 채권의 금리가 올라 상대적으로 채권의 가격이 낮아지게 되면, 다른 안전 자산으로의 매력도가 높아지게 됩니다.

채권의 경우에는 회사가 부도가 났을 경우 법적을 보호를 받기 위해서는 까다로울 뿐 아니라 자칫 하다가는 휴지조각이 될 우려성이 존재합니다.


하지만, 은행의 예금의 경우에는 예금자보호법에 의해서 얼마(대략 5000만원 정도) 이하의 금액은 보호를 받게 되므로 그 얼마의 금액 아래의 예금이라면 100% 돌려받을 수 있는 길은 있다는 것이죠.



이러한 이유에서 금리가 오르면, 채권에 대한 매력도가 상대적으로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은행 등에서 판매하는 금융 투자 상품으로 돈이 몰리게 됨에 따라 채권의 가격은 더욱 낮아지게 됩니다.


이러한 매력도가 없다면, 채권에 투자할 상대적 가치가 더욱 줄어들기 때문입니다.


물론, 채권의 경우, 발행한 주체의 신용도에 따라 할인율이나 이자를 지급하는 이자율이 달라지는 것은 분명합니다.


그러나 앞에서 이야기한 두가지 이유들이 대표적으로 투자자들이 기억해야 할 금리 인상으로 인한 채권 가격의 하락 이유로 볼 수 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