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경제신문기사 같이읽기

(8)
[경제신문기사 같이읽기] 해외주식시장편 - 美증시 향방, 경제지표에 달려 해외주식시장에 대한 동향을 읽는 것은 우리주식시장의 동향을 읽는데 매우 큰 도움을 줍니다. 그래서 많은 재태커분들은 해외주식시장에 대한 정보 또한 귀를 솔깃~ 하시며 귀기울이시는데요. 이번에는 "연합인포믹스"의 2009년 6월 15일 발행한 유승기기자의 "美증시 향방, 경제지표에 달려" 기사를 바탕으로 구성되었습니다. 미국증시의 향방은 경제지표 결과에 달렸다고CNN머니가 14일(미국시간) 진단했다. 해외 주식시장에 대한 소식은 많은 경우, 해외의 유명 소식통을 통해서 전해지는 것을 바탕으로 구성됩니다. 이는 국내 소식의 경우 국내 언론사가 강점을 가지고 있듯이 해외 주식시장등의 분석 및 소식은 역시나 해외 언론사를 기반에 두는 경우가 많습니다. CNN머니는 뉴욕증시가 경기둔화의 속도가 완화됨을 확인하는 ..
[경제신문기사 같이읽기] 금리편 - 한은, 기준금리 4개월째 2.0% 동결 경제신문을 보거나 아니면 일반적인 일간지를 볼때 한달에 한번, 아니면 심심치 않게 보이는 것이 바로 금리에 관한 신문 기사입니다. 이번에는 이 금리에 관련된 기사를 같이 읽어보고자 합니다. 이번에는 "한국경제"신문의 2009년 6월 11일자 박세환 기자에 의해서 쓰여진 "한은, 기준금리 4개월째 2.0% 동결" 경제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4개월 연속 동결시켰다. 대한민국의 경우, 은행, 채권 등에서 사용되는 금리를 결정할 때 한국은행에서 한달에 한번 정례적으로 열리는 기준금리에 대한 회의에서 결정을 합니다. 이번달에도 역시나 4개월째 금리가 동결 되었다고 하네요. 한은은 11일 오전 금융통화위원회 정례회의를 갖고 기준금리를 현행 연 2.0%를 유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국..
경제신문 읽을때 어려운 경제용어 넘으면 경제상식 더욱더 풍부해진다! 경제신문을 읽으면서 가장 큰 어려운 점이라면 바로, 어려운 "경제용어"가 아닐까 합니다. 그래서 경제용어들만 따로 공부를 하면서 경제신문을 읽으시는 분들이 있기도 하며,또 어떤 분들은 경제신문을 읽으실 때 모르는 "경제용어", "투자용어"들을 일일이 찾아가시며 읽으시곤 합니다. 또 어떤 분들은 어려운 경제용어는 그냥 넘어가며 읽으시곤 하기도 합니다. 그리고 또 어떤 분들은 이렇게 어려운 경제용어들 때문에 그저 페이지 넘기기 무섭게 외면을 하시기도 합니다. 다들 잘 아실 겁니다. 경제 신문들을 읽으실때 어려운 경제용어들이 나오면 그 경제용어들을 일일이 찾아보면서 이해를 하면 정말 경제상식이 부쩍는다는 것을요. 그런데도 잘 되지 않습니다. 영어공부하는 것도 아니고, 신문하나 읽으려고 그렇게까지 해야하나.....
[경제신문기사 같이읽기] 이슈편 -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국내 증시에 미칠 영향은 이번에 준비한 이코노와이드의 "경제신문기사 같이읽기"는 2009년 5월 23일 매일경제 신문의 최익호 기자에 의해서 쓰여진 "盧 전 대통령 서거 국내 증시에 미칠 영향은" 기사를 바탕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사회적 이슈는 경제에 밀접한 영향력을 미치게 됩니다. 그것이 큰 것인가 아니면 작은 것이냐의 차이이지 실제로 사람들의 사고방식과 충격 그 모든 것들이 경제활동에 그대로 나타나게 됩니다. 대통령 서거라는 막중한 사건, 이슈라는 점과 그 중에서도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갑작스러운 사건이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 많은 촉각을 세우기에 이슈편으로 구성하기에 적절하다 판단하였습니다. 대통령 서거라는 막중한 사건이 아니더라도 단순히 "어떠한 질병", "누군가의 방문", "누군가의 발언" 모두다 경제에 작게..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 기업경영편 - "OB맥주, 美 사모펀드서 인수" 이코노와이드의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 본 "OB맥주, 美 사모펀드서 인수" 편은 경향신문의 2009년 5월 4일자 박지희기자의 기사를 바탕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이번에는 경제 기사 중 기업 경영, 그 중에서도 인수-합병에 관련된 기사인데요. 이번에는 우리나라에 대표적인 맥주회사인 OB맥주가 미국의 사모펀드에 인수되었다는 기사를 통해서 인수합병기사에 대해서 같이 읽어보며 인수합병 기사를 읽는 방법과 요령에 대해서 한번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지고자 합니다. 미국 사모펀드인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가 국내 2위 맥주회사인 오비맥주 인수자로 최종 결정됐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4일 보도했다. 기사의 핵심은 항상 처음에 나오게 됩니다. 인수 합병에 대한 기사가 나오게 되면, 인수하는 기업, 인수되는 기업을..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 투자편 - '손실만회한 펀드' 환매해야 하나? * 이코노와이드의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 이번에는 투자에 관련된 기사를 준비했습니다. 본 경제기사같이읽기 내용은 이데일리의 김유정기자가 작성한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코스피지수가 1300선으로 올라서며 연초 대비 주식시장 분위기가 개선된 모습이다. 펀드 매매(매수,매도)와 관련된 기사는 많은 경우 주식시장을 언급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주식시장을 언급하는 경우 주식시장의 분위기에 따라 펀드 매매 분위기가 어느정도 관련 있음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 펀드투자자들의 고민은 여전하다. 적당히 손실을 만회한 펀드를 환매해야 할지, 혹은 장기투자해야 할지도 걱정이다. 장기투자를 하기엔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가 남아있다는 점도 간과하기 어렵다. 현재 주식시장은 코스피 1300선으로 고점 대비 약 700포인트가 빠지..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 생활경제편 - "가계 상환능력 약화.. 금융 부실 우려"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의 첫번째로 생활경제 기사를 선택해봤습니다. * 본 내용은 2009년 4월 5일 연합뉴스의 "안희"기자의 기사("가계 상환능력 약화.. 금융 부실 우려")를 바탕으로 가계 대출의 문제점에서 비롯된 금융기관의 부실 문제의 심각성을 나타낸 기사에 대한 경제기사같이읽기를 꾸며보았습니다. 본 내용은 주관적 생각이 바탕이 된 기사 읽기임을 미리 알려두고자 합니다. (서울=연합뉴스) 안 희 기자 = 최근 가계의 주택담보대출 상환 능력이 약화되면서 금융기관이 부실해질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경제기사의 서두를 보면 대체적으로 앞으로 이어질 내용에 대해서 서두를 다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경우, 본 내용의 세부적인 내용을 미리 유추하게 될 수 있습니다. 위의 한 줄을 보고도 2개가지의 내용을 찾을 ..
"경제신문기사같이읽기" 메뉴를 오픈에 대한 생각과 경제기사를 읽어야하는 이유 하루에도 수많은 신문기사가 여러분들의 주변에 존재합니다. 그러한 신문기사들이 여러분들의 삶을 얼마나 윤택하게 만들지... 그리고 삶에 얼마나 도움이 될지는 아마 글을 쓰는 기자의 입장에서는 높을 것이라는 생각과 반대로 두려움 역시 가지고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목적은 지금 일어나고 있는 일들에 대해서 그리고 그 일을 최대한 독자들과 나누려는 점에서 신문기사는 우리들에게 많은 도움을 줍니다. 중고등학생들의 경우 논술등의 이유로, 대학생들은 사회상식등의 이유로 신문을 펼치곤합니다. 그리고 사회인의 반열에 오른 분들은 그냥 궁금해서 혹은 있으니까... 혹은 재테크를 위해서... 세상돌아가는 일들에 다소 관심을 가지기에 신문을 펼치곤합니다. 어떠한 이유에서든 우리는 신문기사를 통해서 그리고 블로그등의 수많은 글..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