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적호전주 연속성을 봐야한다

실적호전주라는 이야기만 들려도 주식 투자자들은 열광을 하고 있습니다.


시장에서 상당한 파급효과를 나타내지도 않았는데 관심은 이미 무슨무슨테마주 이상으로 받고 있으니 말이죠.


그런데 이러한 인기주식의 이유는 분명하게 있습니다.


기업은 이윤을 추구하는 집단으로 이익이 더 나아졌다는 것 만큼 좋은 소식은 없을테니 말이죠.


기업의 내부에 문제가 다소 있다고 하더라도 실적만 나아졌다면 이미 시장은 상당히 고무된 상태에 이르게 됩니다.


그러나 문제는 곳곳에 있다고 이야기할 수 있을만큼 우리가 실적호전주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봐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먼저 주식시장에서 실적이 나아진 기업에 대한 주식이 긍정적으로 평가되는 요인은 단순히 돈을 많이 벌었다는 것만 의미하는 것이 아닙니다.


만약 그런 방식으로 접근하신다면 분명 투자자가 생각한 것과는 전혀 다른 방향으로 주가흐름이 전개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본질적으로 실적이 좋아진 기업 주식에 관심을 가지게 되는 이유는 해당 기업이 수익을 더욱 잘 낼 수 있는 환경에 있을 것이라는 추론 때문에 그렇습니다.



단순히 추측이 아닌 추론의 가정을 거쳐서 어느정도 짐작을 한다는 것이죠.


이 말은 곧 실적이 좋아진 것은 향후 계속 좋아질 수 있다는 것을 가정한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


이런 맥락에서 바라보면 단순히 이번 분기 정도 실적이 좋아졌다는 건 사실상 의미를 가지기 힘듭니다.


그렇기 때문에 특정 종목의 기업 수익성이 대폭 개선되었다면 그 배경과 원인을 면밀하게 조사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일회성에 그치는 수익개선이라면 분명 투자자들의 실망과 우려는 상당히 클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죠.


그리고 단기적인 수익개선으로 인한 실적호전주는 경계해야 합니다.


여기서 이야기하는 단기적인 수익개선의 예는 몇가지가 있는데요.


대표적인 사례로는 특정 기업에 단발성의 납품으로 인해 수익이 좋아졌다거나 하는 경우가 대표적인 단기 실적호전주 사례가 됩니다.


이런 경우 해당 분기에는 일시적으로 수익이 좋아졌을지는 모르지만 연속적인 납품이 이뤄지지 않는다면 분명 수익은 낮아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단기적인 수익개선 이후 다시 실적이 예전으로 돌아오게 되면 주가는 이전 상태로 돌아가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더 낮아질 가능성이 높다는 점을 명심해야 하지 않을까 합니다.


투자자들은 실적호전주에 대해 생각을 해볼 때 반드시 그 기업이 가진 수익의 연속성에 초점을 맞춰서 봐야 합니다.

이코노와이드 글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