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레이] 나의 독서론 - 세상과 만나는 창 독서, 사람은 책을 가리지만 책은 사람을 가리지 않는다.

제가 생각하는 독서라는 것은 "세상과 만나게 해주는 창"입니다.

나이가 어린자던 나이가 많은자던,
남자이던 여자이던,
가난한자던 부자이던,
직업이 무엇인던 직업이 없던,
아픈 사람이던 아니면 건강한 사람이던,
갇혀 있는 사람이던 아니면 갇혀 있지 않은 사람이던,
:
:

누구나 독서를 통해서 세상과 만나게 됩니다.
누군가는 독서가 옹졸하여 좁은 사고를 한다고 하지만,
우리는 독서를 통해서 지식도, 경험도, 심지어 인생도 배울 수 있고 또 가질 수 있습니다.

저도 예외는 아닙니다.
저도 독서를 통해서 세상과 만나고 있습니다.
아무리 내 자신이 시간, 마음, 몸 많은 것들이 갇혀 있더라도, 세상을 바라볼 수 있는 그러한 창이 바로 독서이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 생각이 듭니다.

사랑하고 존경하는 나의 아버지께서 어려운 가운데에서도 책만큼은 배불리 읽게 해주셨던 그 마음으로 도움이 될만 한 책들을 하나씩... 하나씩... 선물해 주신 그 책은 지금 제 자신이 감당하지도 못 할 만큼 참 존경스러운 많은 스승과 만나게 해주었고 그것이 커다란 기회와 힘을 저에게 느끼게 해주셨습니다.

그러면서 저는 그 스승들과 만나는 책이라는 창에 희미하게 비친 제 자신을 다시 바라보며 많은 한계와 또 그 순간의 제 자신을 바라보곤 했습니다.

책은 그리고 독서는 참 미거한 제 자신에게도 서스름 없이 다가와주고 늘 기다려주는 그러한 존재이지만, 가끔 제 자신은 그러한 책과 독서를 가리고 있던 순간도 많았습니다.
"도움이 될만한 책..."
"유용할 만한 책..."

그러한 책들만 읽으려고... 그리고 그런 책이 가장 좋은 줄 알고 미거한 제 자신이 오만하게도 책과 도서를 가리고자 했진 않았나 합니다.

그러나 의외로 길거리에서,
그리고 중고 책방에서 찬 바람을 맞으며 기다려준 그 책과 그 책을 통한 독서는 세상과 만나는 창이 되어, 제 자신을 순간 순간 희미하게 비춰주는 창이 되어 저를 또 다시 부끄럽게 하고 반성하게 해주었습니다.

독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그리고 위대하며, 한 사람의 인생과 한 사람의 삶을 끊임없이 이끄는 그 힘 앞에서 저는 오늘도 멋진 세상과 만나고 또 그 세상을 꿈꾸고 있습니다. 

2. 지금까지의 독서론에 대한 릴레이 주자분들 입니다.

#1

  Inuit  (독서란 자가교육이다)

  buckshot  (독서는 월아이다)

  고무풍선기린  (독서란 소통이다)

  mahabanya  (독서란 변화다)

  어찌할가  (독서란 습관이다)

  김젼  (독서란 심심풀이 호두다)

  엘군  (독서란 삶의 기반이다)

   (독서란 지식이다)

  Oddlyenough  (독서란 가랑비입니다.)

  마키디어  (독서란 연애다.)

  파아랑  (독서란 새벽 3시다.)
     Sketch (다리를 놓는 것)


#2

  Inuit  (독서란 자가교육이다)

  buckshot  (독서는 월아이다)

  고무풍선기린  (독서란 소통이다)

  mahabanya (독서란 변화다)

  어찌할가  (독서란 습관이다)

  김젼  (독서란 심심풀이 호두다)

  엘군  (독서란 삶의 기반이다)

   (독서란 지식이다)

  okgosu  (독서란 지식섭식이다. )

  hyomini  (독서란 현실 도피다. )

  Raylene  (독서란 머리/마음용 화장품이다.)

  하느니삽형  (독서란 운동이다)

  foog  (독서란 삶이다)

  토양이  (독서란 모르겠다.)

  파아랑  (독서란 새벽 3시다.)

  송동현  (독서란 수집이다.)

     (독서란 기분좋은 성장통이다)
     쥬니캡 (독서란 나침반이다.)

     황코치 (독서란 얌체공이다.)

     유니스 (독서란 거인들의 어깨위에 서는 것)

     단호비전 (아직 작성되지 않았습니다. 올려지는데로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3. 다음 릴레이 주자로 언제나 유용한 정보를 주시는 Kay님Krang님에게 바톤을 넘기고자 합니다.

 

이번 독서론에 관한 릴레이는 Inuit님께서 시작되어 지금 많은 분들이 참여하고 계십니다. 더욱더 많은 분들에게 이번 독서론에 대한 바톤을 넘겨드려 앞의 목록에서 나온 것 이상의 많은 분들의 독서에 관한 이야기를 접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그러나, 릴레이의 세칙인 "룰을 지키자"는 것으로 인해, 많은 분들의 의견을 듣고 싶은 저의 작은 욕심을 잠재울 수 있었습니다. ^^

이번 릴레이에 참여하시게 될 분들은,
1. 독서론에 대한 여러분들의 생각
2. 릴레이에 지금까지 참여하셨던 주자분들
3. 릴레이에 참여할 주자 2명 선정
으로 진행하시면 됩니다.

부디 끊기지 않고~ 잘 릴레이가 이루어졌으면 하네요 ^^


 

※ 저는 책을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그리고 독서를 하는 순간 너무나도 행복합니다.
그러나 요즘 독서를 많이 하고 있지 않아 많이 부끄럽습니다.
그런 저에게 독서에 대해서 생각할 기회를 주신 Sketch님께 감사의 인사를 남기고 싶습니다.


 

반응형